그는 시종 일관 여자를 위해 있는것 같지만 정작 자기 자신을 위해 거기 존재 하고 싶었다.

다른 누구보다 그녀를 원하지만 그보다 더 소중한것은 자신의 추억이었다.

그 추억을 버릴수 없어 1평도 안되는 복도에 삶을 영위하다 문뜩 깨달았다.

추억은 공간이 아닌 기속에 존재하며 

타인을 위해 존재 하는게 아닌 나를 위해서 존재 해야 한다는것을.





WRITTEN BY
No.190
세계정복의 시작점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